2022.01.28 (금)

  • 흐림동두천 -3.3℃
  • 맑음강릉 1.6℃
  • 구름조금서울 -2.1℃
  • 맑음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2.6℃
  • 구름조금울산 3.5℃
  • 구름많음광주 0.1℃
  • 맑음부산 4.3℃
  • 구름많음고창 -2.3℃
  • 구름조금제주 4.5℃
  • 구름많음강화 -3.1℃
  • 맑음보은 -2.6℃
  • 구름많음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0.5℃
  • 흐림경주시 2.5℃
  • 구름많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정치·경제

문 대통령 “협동조합은 세계 경제의 축…사회적경제 더욱 성장시킬 것”

“사회적경제 3법 국회 통과 노력…ESG 확산될 때 탄소중립도 더 가까워져”
“사회적경제기업 3만 1000개·고용 규모 31만 명으로 증가…한국 경제의 한 축”

URL복사

 

(전북더푸른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일 '한국 정부는 협동조합을 비롯한 사회적경제를 더욱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서울 광진구 그랜드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제33차 세계협동조합대회 개회식에 참석한 문 대통령은 축사에서 '오늘날 협동조합은 세계경제의 중요한 축으로 성장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또한 '이제 협동조합의 정신이 세계 곳곳 우리 사회 전반의 가치로 확산되어야 한다'면서 '사회적경제기업이 실천해 왔던 ESG 경영이 일반 기업으로 확산될 때 탄소중립의 길도 더 가까워질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위해 '사회적경제 기본법', '사회적 가치법', '사회적경제 판로지원법' 등 사회적경제 3법이 조속히 국회를 통과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국제사회의 협력에도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는 2017년 협동조합을 비롯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국정과제로 선정했다'면서 '그 결과, 불과 4년 만에 협동조합을 포함한 사회적경제기업 수는 2만 개에서 3만 ,000개로, 고용 규모는 24만 명에서 31만 명으로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제 사회적경제는 한국 경제의 한 축으로 튼튼하게 뿌리내렸고, 상생과 나눔의 실천으로 숫자로 표현할 수 없는 희망을 전달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19세기에 시작한 협동조합운동은 산업화의 거대한 변화 속에서 협동과 공동체의 가치를 복원했다'며 '사람을 먼저 생각하는 경제, 함께 잘사는 포용사회를 건설할 수 있다는 희망을 키워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서로를 조금씩 더 이해하고, 배려한다면 우리는 그 희망을 현실로 바꿀 수 있을 것'이라며 '연대와 협력의 힘으로 더 나은 미래를 열고 있는 협동조합운동을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코로나19로 지친 한해도 저물어 간다
(익산=전북더푸른뉴스)정기원박사컬럼= 전염병 코로나19로 2021년 한해 동안 긴장하며 살아왔다. 그러나 정부의 위드코로나 정책 실시 후 삶의 주변에서 코로나 확진자들이 많이 나타나고 있다. 이 일은 정부의 탓도 아니다. 정부는 코로나 피해자들의 아우성과 엄격하게 통제하라는 국민들의 아우성, 어느 편의 손을 들어주어야 하는가? 세계는 그동안 경제개발과 인간들의 편리를 위해 심각하게 자연환경을 훼손시켜 왔던 보답으로 전염병이 왔다. 앞으로 전염병은 더 강한 것이 나타날 수 밖에 없기에 우리는 난감하여 살얼음 위를 걷듯 긴장을 풀지 말고 위드코로나의 삶을 살아야 한다. 우리는 누구의 통제보다도 스스로 예방하고 전염병과 싸우며 살아가야 하는데도 통제를 하지 않으면 자유방임하는 자세로 살아가고 있다. 집에서 취미생활을 즐기고 한가한 시간에 식사를 해도 되지만 사람들이 몰리는 시간에 외출하여 코로나를 전염 시켜야 하는가? 혹여 내가 코로나에 걸릴까나 하는 방심의 생각에서 벗어나야 한다. 2021년이 가고 2022년이 오면 코로나19 전염병이 사라지고 새로운 해를 맞이하면 좋겠지만, 백신의 효과가 무용지물인 신종변이 오미크론 같은 강한 전염병이 찾아오는 것은 불쾌하고
익산시 부송 상가번영회 발대식-익산의 새로운 번영을 꿈꾸다.
(주요뉴스=전북더푸른뉴스 ) 배수진 기자 = "2020년 3월 29일 부송동 상가번영회 발대식이 부송동 상가 30여개의 상가 대표들과 함께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회장 이견복, 부회장 진성종, 총무 양용기를 선임하여 이루어진 부송상가번영회는 이번 코로나 19 로 인해 더욱 더 하나되어 단단하고 탄탄한 상가번영회가 될 수 있을것 같다." 고 전했다. 이견복 회장은 "코로나 19에 계속 미루어두었던 상가번영회를 활성화 하기 위하여 조금은 조심스럽지만 시작을 해야 하기에 조촐하게 진행하였다."고 전했다. 또한 " 30여개의 상가로 현재는 시작하지만 앞으로 더욱 활성화 하여 많은 상가들과 함께 상가번영회를 이끌어 가도록 노력을 할 것이며 각 점포의 대표들과 상의하여 많은 일들을 계획중인데, 길거리를 조성및 정비하여 부송동상가의 환경을 개선하고 활성화 할 것이며, 상가 발전에 많은 도움을 주고, 더 나아가 가맹점을 확충할 것이며 많은 사람들이 부송동상가에 찾을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진성종 부회장은 " 많은 과제가 있지만 한 걸음씩 더 나아가 익산의 부송동상가번영회가 많은 매장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의 좋은 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