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1.6℃
  • 맑음대전 23.3℃
  • 맑음대구 24.4℃
  • 맑음울산 24.2℃
  • 맑음광주 23.4℃
  • 맑음부산 20.5℃
  • 맑음고창 21.0℃
  • 맑음제주 22.3℃
  • 맑음강화 19.5℃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2.1℃
  • 맑음강진군 25.4℃
  • 맑음경주시 24.3℃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사설·칼럼

호우(豪雨)는 탐욕의 산물

기후위기는 인재, 지구를 보존하자

URL복사

(칼럼=전북더푸른뉴스) 정기원 칼럼 

호우(豪雨)는 탐욕의 산물

 

금년 들어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전 세계가 고통을 겪고 있는 가운데 지구촌 곳곳을 강타한 집중호우로 인해 극심한 몸살을 앓고 있다. 이는 지구가 중병에 걸려있다는 것을 방증하는 것으로, 인간에게 자연을 잘 관리하도록 주어진 명령을 지키지 않고, 자연을 무분별하게 개발하고 훼손한 것들이 생명을 위협하는 재앙을 낳고 있다.

 

호우는 시공간의 규모에 관계없이 많은 양의 비가 연속으로 내리는 현상으로, 짧은 시간, 좁은 지역에서 한 시간에 30~80mm의 폭우가 집중적으로 쏟아지는 것을 말한다. 집중호우는 수십 분에서 수 시간 정도 지속되며, 비교적 10∼20km 정도의 지역에서 집중적으로 내린다.집중호우는 주로 장마전선이나 태풍, 발달한 저기압과 고기압 가장자리에서 대기가 불안정할 때에 발생하는 것으로 기후변화에서 온다. 기후변화란 지금까지의 평균적 기후를 벗어난 상태를 말한다.

 

기후변화를 가져오는 인위적 원인은 온실가스 및 에어로솔 배출 증가와 산림파괴 및 환경변화 등이다. ‘프레온 가스’는 냉매, 에어졸 분무제, 추출제, 우레탄폼 발포제 등에 쓰이는 것으로써 이것들은 오존층을 파괴하고 감소시킨다. 또한 무분별한 도시건축, 토지개발, 산림채취 등 토지이용의 변화도 지구 표면에 큰 영향을 끼친다.

 

기후변화는 북극과 남극 지역 식물계와 동물계의 변화, 어류 분포의 변화, 해수면 상승에 따른 해안침식, 전염병 발생으로 지역 이동 등을 일으킨다. 지구온난화로 대기의 온도가 상승하면 하천, 강, 바다의 수면에서 증발량이 증가해 대기 속으로 수증기가 많이 유입된다. 대기 속으로 유입된 수증기가 찬 공기와 만나게 되면 짧은 시간에 많은 비가 내리게 된다.

 

앞으로 지금보다 더한 기후위기와 코로나19와 같은 변형 바이러스로 인한 전염병은 계속해서 발생할 것이다. 재해를 통한 계속되는 자연의 엄중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물질적인 욕망을 제어하지 못하고 자연을 보호하지 않는다면 ‘노아의 홍수’ 시대를 맞이하게 될지도 모른다.

 

우리는 이번 재해를 교훈 삼아 기후위기에 대해서 고민해 보고 당장 일상생활에서부터 지구를 오염시킬 소지가 있는 것들은 줄이고, 종이 한 장이라도 아껴 쓰며 절제와 검소를 실천해 가야 한다. 국가 또한 미래를 적극적으로 대비하며 기후위기에 대응하는 시스템을 만들어가야 한다.

 

정기원 박사/ 책사랑작은도서관 관장



어머니, 많이 그립습니다
어머니, 많이 그립습니다 오늘은 어머니가 무척이나 생각나는 날입니다. 부모님에게 잘못하고 싶은 생각은 없었지만 지난날을 돌이켜보면 저는 불효자였습니다. 부디 용서해주시고 세상에서 바르게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세상을 떠나시기 몇 년 전 어머니 곁에 누워있는 제 손을 잡으신 후, “나같이 못난 어미에게서 너와 같은 훌륭한 자식이 있다는 것에 감사한다”고 하시던 그 말씀이 부끄럽기 짝이 없는 아들의 머리를 늘 맴돌아 어머니의 뜻을 이루어 드리려고 더더욱 발버둥치고 살고 있습니다. 자식을 사랑하지 않는 부모가 어디에 있으리오마는 어머님의 깊은 마음에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열네살에 시집와 100세까지 사셨던 그 나날들 고생 참 많으셨지요. 나를 낳으시고 돌도 지나지 않아 방벽이 무너지며 어머니를 덮쳐 고관절을 다쳐 한쪽 다리를 약간 저시던 그 모습에 창피했던 일, 궂은 날이면 뼈가 쑤시는데 다리를 제대로 주물러 주지 못했던 일에 대해 지금이라도 죄송함을 고백합니다. 한글을 배우시느라 버스를 타고 가시며 중학교 시절 저에게 상가 간판의 한글을 한자 한자 묻던 어머니의 모습은 제가 평생 살면서 배움의 자세로 살아가는 아들이 되었답니다. 그리고 “버스 지나간 후에 후
익산시 부송 상가번영회 발대식-익산의 새로운 번영을 꿈꾸다.
(주요뉴스=전북더푸른뉴스 ) 배수진 기자 = "2020년 3월 29일 부송동 상가번영회 발대식이 부송동 상가 30여개의 상가 대표들과 함께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회장 이견복, 부회장 진성종, 총무 양용기를 선임하여 이루어진 부송상가번영회는 이번 코로나 19 로 인해 더욱 더 하나되어 단단하고 탄탄한 상가번영회가 될 수 있을것 같다." 고 전했다. 이견복 회장은 "코로나 19에 계속 미루어두었던 상가번영회를 활성화 하기 위하여 조금은 조심스럽지만 시작을 해야 하기에 조촐하게 진행하였다."고 전했다. 또한 " 30여개의 상가로 현재는 시작하지만 앞으로 더욱 활성화 하여 많은 상가들과 함께 상가번영회를 이끌어 가도록 노력을 할 것이며 각 점포의 대표들과 상의하여 많은 일들을 계획중인데, 길거리를 조성및 정비하여 부송동상가의 환경을 개선하고 활성화 할 것이며, 상가 발전에 많은 도움을 주고, 더 나아가 가맹점을 확충할 것이며 많은 사람들이 부송동상가에 찾을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진성종 부회장은 " 많은 과제가 있지만 한 걸음씩 더 나아가 익산의 부송동상가번영회가 많은 매장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의 좋은 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