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10.9℃
  • 구름조금강릉 14.2℃
  • 맑음서울 12.6℃
  • 맑음대전 13.8℃
  • 맑음대구 12.8℃
  • 맑음울산 14.0℃
  • 맑음광주 13.5℃
  • 맑음부산 15.7℃
  • 맑음고창 11.6℃
  • 구름많음제주 15.0℃
  • 맑음강화 12.0℃
  • 구름조금보은 11.5℃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4.7℃
  • 맑음경주시 13.4℃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군산시

군산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앞장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솔선수범으로 시민동참 유도-

군산시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앞장서며 시민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26일 군산시에 따르면 시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예방을 위해 ‘민원창구 시민 안심 소통창’을 설치해 민원공무원과 시민의 직접적인 접촉을 최소화 시켰다. 또 민원인의 대기 시에도 일정한 간격을 유지해 안심거리를 유지할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엘리베이터에도 안심 거리 코너를 정해 최소정원을 탑승해 이용할 수 있도록 유도했다.

 

 

또, 시립도서관은 우선 이용자가 원하는 책을 이용자의 자동차 안까지 배달해주는 ‘북드라이브스루 대출서비스’를 운영한다. 더불어 ‘이용자 책배달 서비스’를 운영함으로써 이용자 만족도의 극대화를 꾀할 예정이다.

 

 

특히, 서경찬 자치행정국장은 각 읍면동과 영상회의를 통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실시해줄 것과 읍면동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시민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군산시 관계자는 “민원창구 시민안심 소통창을 시청민원실 뿐만 아니라 각 읍면동까지 확대해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함께 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다음달 5일까지 이어질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상대를 배려하는 태도는 전염병도 막아 낸다
(칼럼=전북더푸른뉴스) 정기원 칼럼=코로나19 사태로 온 나라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들썩거리고 있다. 하루가 다르게 확진 자가 늘어나고 사망자까지 나오면서 국민들의 두려움이 커지고 있고, 민생 경제도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2월 중순 경 소강상태로 접어들었던 코로나19가 급격하게 확산된 것은 상대를 배려하지 못한 몰지각한 신천지 집단 때문이다. 이들은 자신들의 이동 경로를 감추고, 명단을 제출하지 않는 등 방역 당국에 비협조적인 태도를 보여 계속적으로 피해를 낳고 있다. 필자가 어렸을 때에 콜레라라는 전염병에 속수무책으로 당하며 가족을 잃게 되는 고통까지 겪는 시절이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의료 기술이 뛰어나서 치료를 받으면 병을 치료할 수 있고, 정부의 예방 대책을 잘 따르면 별 문제가 없는 환경에 살고 있다. 확진 자들의 동선까지 찾아내어 문자를 통해 수시로 알려주는 첨단 과학 시대를 살아가고 있다. 그러니 코로나19에 대해서 너무 불안해하지 않기를 바란다. 코로나19가 두려워서 일상 생활을 포기하고 집에만 앉아 있을 수 없는 것으로 할 일은 해야 하지 않을까. 따라서 평상시보다 마음을 더 강하게 하고, 나부터 조심하며 상대를 배려해야 한다. 불철주야
정성과 맛으로 대를 잇는 홍어의 자존심- 레드 홍 김영수대표-
(익산=전북더푸른뉴스)배수진 기자 =목에 둘러멘 수건에서 시작된 레드 홍 김 대표의 하루는 파를 다듬으며, 홍어를 손질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홍어의 손질과 무침의 과정이 하루에 시작되어서 무쳐서 고객의 손에 갈 때까지의 신선함을 위해 당일 작업량만 작업을 하며 고객이 만족하며 "감사합니다".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하는 말이 세상에서 제일 기분좋다며 웃는 김대표의 뿌듯함에 같이 웃음을 자아냈다. 김 대표는 처음부터 어머니께서 하시는 홍어무침의 맛을 더 이어가고자 원한 건 아니었다 전하며 회사에서 연구직과 행정 일을 도맡아 하던 어느 날 자신만의 사업을 하고자 연구원과 회사원을 버리고 자신의 사업을 하기 시작 했고, 사업을 하며 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거쳐 어머니의 홍어무침을 만나고 생각하며 홍어 무침을 연구하고 더 큰 사업으로 발전시키고자 레드 홍을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홍어는 귀한 음식이기도하지만 항상 빠지지 않는 음식이기에 더욱 더 정성과 손이 많이 가지만 맛과 정성으로 더욱 깊은 맛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혼자 하는 기업으로서 혼자서 멀티플레이가 가능해야하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어머니의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