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 흐림동두천 9.4℃
  • 흐림강릉 9.9℃
  • 연무서울 8.2℃
  • 연무대전 7.9℃
  • 구름많음대구 10.7℃
  • 구름많음울산 14.5℃
  • 구름많음광주 13.6℃
  • 구름많음부산 15.4℃
  • 구름많음고창 12.8℃
  • 맑음제주 16.2℃
  • 흐림강화 8.0℃
  • 흐림보은 6.4℃
  • 구름많음금산 7.4℃
  • 구름많음강진군 14.6℃
  • 구름많음경주시 14.2℃
  • 구름조금거제 12.4℃
기상청 제공

익산시

한병도 측 ”공소사실, 추측과 예단으로 범벅“

-공소장은 정치 선언문이 아니다-

(익산=전북더푸른뉴스) 송은주 기자 = 한병도 전 정무수석의 변호인들은 입장문을 내고 ”공소사실은 검찰의 주관적 추측과 예단으로 범벅되어있다“고 주장하였으며, 또 공소장에 ”대통령이 선거개입에 관여했다는 인식을 주려는 표현이 상당 부분 포함되어 있다“면서 공소장은 정치 선언문이 아니라고 비판했다.

 

청와대 선거개입 의혹으로 불구속기소 된 한병도 전 청와대 정무수석은 10일 "송철호 울산시장의 선거 당시 캠프의 그 누구도 알지 못하고 통화하거나 만난 적이 없다"라며 의혹 관련성을 부인했다.

 

4·15 총선 더불어민주당 전북 익산을 예비후보로 등록한 한 전 수석은 이날 서울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에서 열린 공천관리위원회 후보 신청자 면접에 참석한 뒤 "공소장은 검찰의 일방적인 주장이다”라고 전했다.

 

그는 "검찰에서 전제하는 것은 '누군가 특별히 지시한다'라는 것인데 저는 캠프의 그 누구도 모른다며 "송철호 시장은 지방선거 후 17개 시·도를 방문하면서 처음 얼굴을 봤다"라고 재차 강조했다.

 

한 전 수석은 면접에서 검찰 기소가 됐는데 그것에 대한 입장이 무엇인가? 정도의 이야기가 나왔고 “법정에서 모든 과정과 진실을 밝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했으며, 아울러 "촛불혁명에 의하여 집권한 정부에 참여한 주요 인사들로서 결코 선거 결과를 왜곡하는 행위를 하지 않았다"라며 "진영논리에 의하여 논의가 일방적으로 흐르는 것을 경계할 필요가 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끝으로 한 후보는 ”현 정권을 흠집 내기 위해 검찰의 오만한 태도를 분개하고 4.15 총선을 꼭 승리하여 검찰개혁과 문재인 현 정권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는 데 일조하겠다“말하며, 모든 진실은 법정에서 꼭 밝힐 것"이라고 전했다.

 

 

 



정성과 맛으로 대를 잇는 홍어의 자존심- 레드 홍 김영수대표-
(익산=전북더푸른뉴스)배수진 기자 =목에 둘러멘 수건에서 시작된 레드 홍 김 대표의 하루는 파를 다듬으며, 홍어를 손질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홍어의 손질과 무침의 과정이 하루에 시작되어서 무쳐서 고객의 손에 갈 때까지의 신선함을 위해 당일 작업량만 작업을 하며 고객이 만족하며 "감사합니다".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하는 말이 세상에서 제일 기분좋다며 웃는 김대표의 뿌듯함에 같이 웃음을 자아냈다. 김 대표는 처음부터 어머니께서 하시는 홍어무침의 맛을 더 이어가고자 원한 건 아니었다 전하며 회사에서 연구직과 행정 일을 도맡아 하던 어느 날 자신만의 사업을 하고자 연구원과 회사원을 버리고 자신의 사업을 하기 시작 했고, 사업을 하며 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거쳐 어머니의 홍어무침을 만나고 생각하며 홍어 무침을 연구하고 더 큰 사업으로 발전시키고자 레드 홍을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홍어는 귀한 음식이기도하지만 항상 빠지지 않는 음식이기에 더욱 더 정성과 손이 많이 가지만 맛과 정성으로 더욱 깊은 맛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혼자 하는 기업으로서 혼자서 멀티플레이가 가능해야하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어머니의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