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7.5℃
  • 흐림강릉 22.3℃
  • 서울 24.8℃
  • 대전 23.7℃
  • 천둥번개대구 24.3℃
  • 울산 25.5℃
  • 광주 23.9℃
  • 부산 25.1℃
  • 흐림고창 24.3℃
  • 흐림제주 31.5℃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2.4℃
  • 흐림금산 23.9℃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3.1℃
  • 흐림거제 26.2℃
기상청 제공

군산시

군산 도선 비안두리호 취항, 17년간 끊긴 뱃길 새롭게 열린다

-섬 주민들의 교통권 확보로 생활편익 및 생명권 확보

-비안도도선, 비안도에 새 희망의 돛 활짝 올려

-가깝고도 먼 비안도, 도선뱃길로 안전하게 육지나들이 가능

-안전한 교통권 확보, 관광객 방문으로 획기전 섬 발전 기대

지난 17년간 여객선 중단으로 불편을 겪고 있던 비안도, 두리도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된다.

 

 

군산시는 전국 도서 중 유일하게 여객선이 중단(‘02년~)되어 불편을 겪고 있는 비안도․두리도 주민의 오랜 숙원사항 이었던 도선운항이 18일 취항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항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비안도 도선은 「비안도 도선운영위원회」에서 군산시에서 위탁․운영하게 되며 운항구간은 ‘새만금가력선착장’에서 ‘비안도’‘두리도’구간으로 동절기는 2회, 하절기는 3회 운항하며 운임료는 도서주민은 5천원, 일반시민은 1만원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번에 취항하는 “비안두리호”는 운항건조비 5억원(도비 2억원, 시비 3억원)으로 12톤급, 승선 정원 총 14명(선원 2, 승객 12명)으로 건조했으며

도선규모가 10톤급 소형으로 추진하게 된데는 부안군과 협의과정에서 “가력선착장의 협소한 사정을 감안하여 주정박지를 비안도어항으로 하고 가력선착장은 기항지로 정하고 도선규모는 10톤 내외로 최소화” 하기로 합의함에 따라 부득이하게 소형도선으로 취항하게 됐다.

 

 

그동안 군산시 옥도면 비안도는 지난 ‘98년 12월 1호 방조제(대항리~가력도, 4.7㎞) 준공 이후, 대부분의 비안도ㆍ두리도 주민 등은 어선을 이용, 접근성이 좋은 가력선착장으로 육상 출·입항함에 따라 여객선 이용객이 급감해 지난 2008년 1월 여객선운항을 중단하면서 비안도(두리도) 뱃길이 완전히 끊기게 되었다.

 

 

이에 비안도는 여객선이 다니지 않는 섬으로 도서 주민은 교통 기본권도 없어 육지에서 약 6.5㎞, 배로 20여분 해상을 개인 소형어선에 몸을 싣고 해상 위험에 노출된 생명을 건 육지 나들이를 하고 있은 실정이었다.

 

 

또 지난 2010년 4월 새만금방조제 도로가 준공되면서 군산시에서는 시내버스와 연계하는 도선운항을 추진했으나 “새만금행정구역 분쟁”과“군산·부안 어민간 어업갈등”으로 번번히 합의에 이르지 못하고 국무조정실“비정상의 정상화 추진과제”로 선정되기에 이르렀다.

 

 

이에 군산시에서는 도선운항 갈등해결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관계기관인 국민권익위원회, 농림축산식품부, 새만금개발청, 전북도 등 관계기관은 물론 부안군 어업인과도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적극적인 갈등해결을 위한 협업을 수행해 왔고, 관계기관 회의와 주민 간담회를 수십차례 실시할 정도로 수많은 고민과 노력을 경주한 끝에 결실을 맺을 수 있었다.

 

 

특히, 민선 7기 출범 이후, 부안군과 적극적인 소통행정으로 상생의 통합의 길을 열어나갔고, 국민권익위원회 중재로 전북도, 군산해경서, 한국통어촌공사 등과 합심해 지난해 12월 18일 민원조정 끝에 마침내 민원해결 조정서 합의에 이르게 됐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지금까지 비안도는 가깝지만 가기에는 어려운 먼 섬이었으나 이번 도선 운항으로 누구나 쉽고 안전하게 갈 수 있는 섬으로 거듭나고 특히, 도선뱃길과 함께 비안도어항이 어촌뉴딜300사업 대상지로 선정되어 쾌적하고 아름다운 어촌으로 개발하여 앞으로 비안도가 섬의 이름처럼 우리시의 새로운 명소로 활기차게 비상하게 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밝혔다.

 



익산시 부송 상가번영회 발대식-익산의 새로운 번영을 꿈꾸다.
(주요뉴스=전북더푸른뉴스 ) 배수진 기자 = "2020년 3월 29일 부송동 상가번영회 발대식이 부송동 상가 30여개의 상가 대표들과 함께 이루어졌다."고 밝혔다. "회장 이견복, 부회장 진성종, 총무 양용기를 선임하여 이루어진 부송상가번영회는 이번 코로나 19 로 인해 더욱 더 하나되어 단단하고 탄탄한 상가번영회가 될 수 있을것 같다." 고 전했다. 이견복 회장은 "코로나 19에 계속 미루어두었던 상가번영회를 활성화 하기 위하여 조금은 조심스럽지만 시작을 해야 하기에 조촐하게 진행하였다."고 전했다. 또한 " 30여개의 상가로 현재는 시작하지만 앞으로 더욱 활성화 하여 많은 상가들과 함께 상가번영회를 이끌어 가도록 노력을 할 것이며 각 점포의 대표들과 상의하여 많은 일들을 계획중인데, 길거리를 조성및 정비하여 부송동상가의 환경을 개선하고 활성화 할 것이며, 상가 발전에 많은 도움을 주고, 더 나아가 가맹점을 확충할 것이며 많은 사람들이 부송동상가에 찾을 수 있도록 힘쓸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진성종 부회장은 " 많은 과제가 있지만 한 걸음씩 더 나아가 익산의 부송동상가번영회가 많은 매장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의 좋은 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