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7.7℃
  • 맑음서울 4.0℃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8.2℃
  • 구름조금울산 8.3℃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0.3℃
  • 맑음고창 9.3℃
  • 구름많음제주 12.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7.8℃
  • 구름조금강진군 11.4℃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군산시

미성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따뜻한 미성동 만들기 김치 나눔

-민관특화사업 김치 10kg 150상자 전달-

미성동의 김치나눔행사가 지역주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미성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미성동주민센터는 지난달 28일 겨울철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금을 사용해 김치 10kg 150상자를 구입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어려운 이웃을 파악하고 있는 복지통장의 추천을 받아 지원 대상자를 선정해 복지전달 체계가 더욱 촘촘해지는 계기가 됐다.

 

 

김용배 미성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사회의 인적 물적 자원이 동원되어 사업을 마치게 되어 큰 의미가 있으며, 앞으로도 지역 실정에 맞는 복지특화사업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삶의 에너지는 독서
(칼럼=전북더푸른뉴스) 정기원 칼럼 = 현대는 매스미디어를 통하여 세계의 정보를 시시각각 접할 수 있는 시대다. 이렇게 매스미디어는 많은 정보를 손쉽게 우리에게 전해준다. 매스미디어들은 인간들의 뇌 활동을 부족하게 만들고 점점 단순하게 하여 즉흥적이며 사고력이 퇴화하게 한다. 이러한 시대에 인간다운 모습으로 살아가게 하는 최고 좋은 방법은 독서이다. 독서는 인간들이 바른 사고를 향상시키며, 인성을 바로 가질 수 있도록 도와준다. 독서를 하면 마음이 풍요로워지고, 인생과 사물을 바라보는 눈이 달라지도록 만든다. 그러므로 한 인간의 장래 또는 국가의 운명은 독서 경향과 독서량에 달려있다. 독서는 정신적 에너지를 공급해주는 근원으로 독서를 열심히 하는 사람일수록 무궁무진한 발전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독서는 국가발전의 원동력이며, 독서력은 곧 국력이다. 민족사학자 신채호선생은 "책이 없으면 나라도 없다. 한 나라의 부나 힘은 경제력이나 무력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만드는 지혜를 담은 책에서 샘솟는다."라고 하였다. 독일과 일본은 제2차 세계대전으로 패망했지만 경제대국으로 일어설 수 있었던 것은 국민전체의 독서력이 밑바탕이 되었다. 이렇게 선진국일수록
정성과 맛으로 대를 잇는 홍어의 자존심- 레드 홍 김영수대표-
(익산=전북더푸른뉴스)배수진 기자 =목에 둘러멘 수건에서 시작된 레드 홍 김 대표의 하루는 파를 다듬으며, 홍어를 손질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홍어의 손질과 무침의 과정이 하루에 시작되어서 무쳐서 고객의 손에 갈 때까지의 신선함을 위해 당일 작업량만 작업을 하며 고객이 만족하며 "감사합니다".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하는 말이 세상에서 제일 기분좋다며 웃는 김대표의 뿌듯함에 같이 웃음을 자아냈다. 김 대표는 처음부터 어머니께서 하시는 홍어무침의 맛을 더 이어가고자 원한 건 아니었다 전하며 회사에서 연구직과 행정 일을 도맡아 하던 어느 날 자신만의 사업을 하고자 연구원과 회사원을 버리고 자신의 사업을 하기 시작 했고, 사업을 하며 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거쳐 어머니의 홍어무침을 만나고 생각하며 홍어 무침을 연구하고 더 큰 사업으로 발전시키고자 레드 홍을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홍어는 귀한 음식이기도하지만 항상 빠지지 않는 음식이기에 더욱 더 정성과 손이 많이 가지만 맛과 정성으로 더욱 깊은 맛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혼자 하는 기업으로서 혼자서 멀티플레이가 가능해야하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어머니의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