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5 (화)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5.1℃
  • 맑음서울 12.3℃
  • 맑음대전 13.1℃
  • 맑음대구 15.5℃
  • 구름조금울산 12.5℃
  • 맑음광주 13.8℃
  • 맑음부산 14.9℃
  • 구름많음고창 11.5℃
  • 맑음제주 17.7℃
  • 구름조금강화 11.3℃
  • 맑음보은 8.6℃
  • 맑음금산 9.5℃
  • 맑음강진군 13.3℃
  • 맑음경주시 9.9℃
  • 맑음거제 13.0℃
기상청 제공

전주시

효자5동, “연탄나눔으로 올겨울 따뜻하게 보내요”

국제와이즈맨 전북지구 전주가온클럽 연탄나눔 봉사
효자5동 저소득 노인세대에 연탄 500장 직접 배달

(전주=전북더푸른뉴스) 김진원 기자 = 국제와이즈맨 전북지구 전주가온클럽(회장 이도영)은 지난 2일 효자5동 원서곡

마을에서 연탄 나눔 봉사를 펼쳤다.

 

이날 연탄나눔 봉사활동에는 전주가온클럽 회원 20여명이 참여해 효자5동 원서곡

마을에 거주하는 고령의 노인부부세대에 연탄500장을 직접 배달하며 발로 뛰는 봉사활동으로 쌀쌀한 날씨에 나눔의 온정을 나눴다.

 

연탄나눔 지원을 받은 김평화(가명)어르신은 “날씨가 점점 추워지면서 텅 비어있는 연탄 창고를 볼 때 마다 올 겨울은 어떻게 지내야 할지 막막했다. 생각지도 못하게 연탄을 지원받게 되어 너무 감사하다”며 말했다.

 

국제와이즈맨 전주가온클럽 회장(이도영)은 “연탄 한 장은 3.65kg으로 갓 태어난 아기와 무게가 비슷해 생명의 무게라고도 한다. 연탄 한 장으로 생명 사랑의 따뜻한 마음을 전할 수 있다는 생각에 힘든 줄 모르고 배달을 했다. 우리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이 연탄의 온기를 통해 따뜻한 겨울을 나섰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효자5동장(이상배)은 “ 지역사회의 봉사단체로서 솔선수범하여 노력해주시는 전주가온클럽 회장 및 회원분들게 감사드린다”며 “겨울을 앞두고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꼼꼼한 복지 행정을 펼치겠다”고 하였다.

 

한편, 전주가온클럽은 24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봉사모임으로 매달 전주영아원 청소 및 아기 돌봄, 송천정보통신학교 중식봉사를 하며 이웃과 함께하는 따뜻한 동네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삶의 에너지는 독서
(칼럼=전북더푸른뉴스) 정기원 칼럼 = 현대는 매스미디어를 통하여 세계의 정보를 시시각각 접할 수 있는 시대다. 이렇게 매스미디어는 많은 정보를 손쉽게 우리에게 전해준다. 매스미디어들은 인간들의 뇌 활동을 부족하게 만들고 점점 단순하게 하여 즉흥적이며 사고력이 퇴화하게 한다. 이러한 시대에 인간다운 모습으로 살아가게 하는 최고 좋은 방법은 독서이다. 독서는 인간들이 바른 사고를 향상시키며, 인성을 바로 가질 수 있도록 도와준다. 독서를 하면 마음이 풍요로워지고, 인생과 사물을 바라보는 눈이 달라지도록 만든다. 그러므로 한 인간의 장래 또는 국가의 운명은 독서 경향과 독서량에 달려있다. 독서는 정신적 에너지를 공급해주는 근원으로 독서를 열심히 하는 사람일수록 무궁무진한 발전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독서는 국가발전의 원동력이며, 독서력은 곧 국력이다. 민족사학자 신채호선생은 "책이 없으면 나라도 없다. 한 나라의 부나 힘은 경제력이나 무력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만드는 지혜를 담은 책에서 샘솟는다."라고 하였다. 독일과 일본은 제2차 세계대전으로 패망했지만 경제대국으로 일어설 수 있었던 것은 국민전체의 독서력이 밑바탕이 되었다. 이렇게 선진국일수록
정성과 맛으로 대를 잇는 홍어의 자존심- 레드 홍 김영수대표-
(익산=전북더푸른뉴스)배수진 기자 =목에 둘러멘 수건에서 시작된 레드 홍 김 대표의 하루는 파를 다듬으며, 홍어를 손질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홍어의 손질과 무침의 과정이 하루에 시작되어서 무쳐서 고객의 손에 갈 때까지의 신선함을 위해 당일 작업량만 작업을 하며 고객이 만족하며 "감사합니다".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하는 말이 세상에서 제일 기분좋다며 웃는 김대표의 뿌듯함에 같이 웃음을 자아냈다. 김 대표는 처음부터 어머니께서 하시는 홍어무침의 맛을 더 이어가고자 원한 건 아니었다 전하며 회사에서 연구직과 행정 일을 도맡아 하던 어느 날 자신만의 사업을 하고자 연구원과 회사원을 버리고 자신의 사업을 하기 시작 했고, 사업을 하며 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거쳐 어머니의 홍어무침을 만나고 생각하며 홍어 무침을 연구하고 더 큰 사업으로 발전시키고자 레드 홍을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홍어는 귀한 음식이기도하지만 항상 빠지지 않는 음식이기에 더욱 더 정성과 손이 많이 가지만 맛과 정성으로 더욱 깊은 맛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혼자 하는 기업으로서 혼자서 멀티플레이가 가능해야하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어머니의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