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01 (금)

  • 구름조금동두천 9.4℃
  • 구름조금강릉 13.0℃
  • 구름많음서울 12.5℃
  • 구름많음대전 11.9℃
  • 구름많음대구 14.7℃
  • 구름많음울산 15.2℃
  • 맑음광주 13.9℃
  • 구름많음부산 16.2℃
  • 맑음고창 9.8℃
  • 황사제주 16.5℃
  • 구름조금강화 9.3℃
  • 구름많음보은 8.0℃
  • 구름많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1.7℃
  • 구름많음경주시 10.9℃
  • 구름조금거제 15.5℃
기상청 제공

정읍시

정읍시, 위기 청소년을 위한 ‘웃어라 청소년 빛나라 내일아’운영

학교폭력·금연 등 선도 교육 진행

(정읍=전북더푸른뉴스)신성함 기자=정읍시는 지난달 28일부터 11월 1일까지 5일간 위기 청소년 선도프로그램 ‘웃어라청소년 빛나라 내일아’ 13회차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프로그램 대상자는 학교 내외에서 교칙을 위반해 사회봉사를 부여받은 학생과 경찰서에서 절도와 폭력 등의 사유로 선도 교육이 의뢰된 청소년 등 8명이다.

 

이 프로그램은 비행과 일탈 행동을 저지른 청소년들이 사회에서 문제 청소년으로 낙인되거나 이들의 비행 행동이 계속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을 통해 비행을 멈추게 하고 행복한 삶으로 방향을 전환할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하기 위함이다.

 

프로그램 과정은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교육과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 교육, 분노 조절 교육, 청소년 근로보호 교육, 금연교육 등의 선도 교육이다.

 

또, 아양사랑숲과 단풍생태공원에서 청소년의 심신과 건강을 도모하는 야외프로그램도 병행 진행했다.

 

시 관계자는 “위기에 처한 청소년이 자립하기 위해서는 가정과 지역사회가 함께 지지체계가 되어줘야 한다”며“지역 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지역사회 청소년 안전망과 청소년 유해물질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청소년 보호를 위해 정읍교육지원청과 정읍경찰서 등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맺고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 점검·단속을 시행할 계획이다.

 

청소년들이 유해물질(술,담배)에 접촉하기 쉬운 시기에 집중적으로 단속함으로써 청소년 유해물질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삶의 에너지는 독서
(칼럼=전북더푸른뉴스) 정기원 칼럼 = 현대는 매스미디어를 통하여 세계의 정보를 시시각각 접할 수 있는 시대다. 이렇게 매스미디어는 많은 정보를 손쉽게 우리에게 전해준다. 매스미디어들은 인간들의 뇌 활동을 부족하게 만들고 점점 단순하게 하여 즉흥적이며 사고력이 퇴화하게 한다. 이러한 시대에 인간다운 모습으로 살아가게 하는 최고 좋은 방법은 독서이다. 독서는 인간들이 바른 사고를 향상시키며, 인성을 바로 가질 수 있도록 도와준다. 독서를 하면 마음이 풍요로워지고, 인생과 사물을 바라보는 눈이 달라지도록 만든다. 그러므로 한 인간의 장래 또는 국가의 운명은 독서 경향과 독서량에 달려있다. 독서는 정신적 에너지를 공급해주는 근원으로 독서를 열심히 하는 사람일수록 무궁무진한 발전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 독서는 국가발전의 원동력이며, 독서력은 곧 국력이다. 민족사학자 신채호선생은 "책이 없으면 나라도 없다. 한 나라의 부나 힘은 경제력이나 무력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라, 그것을 만드는 지혜를 담은 책에서 샘솟는다."라고 하였다. 독일과 일본은 제2차 세계대전으로 패망했지만 경제대국으로 일어설 수 있었던 것은 국민전체의 독서력이 밑바탕이 되었다. 이렇게 선진국일수록
정성과 맛으로 대를 잇는 홍어의 자존심- 레드 홍 김영수대표-
(익산=전북더푸른뉴스)배수진 기자 =목에 둘러멘 수건에서 시작된 레드 홍 김 대표의 하루는 파를 다듬으며, 홍어를 손질하면서 하루를 시작한다. 홍어의 손질과 무침의 과정이 하루에 시작되어서 무쳐서 고객의 손에 갈 때까지의 신선함을 위해 당일 작업량만 작업을 하며 고객이 만족하며 "감사합니다". "정말 맛있습니다."라고 하는 말이 세상에서 제일 기분좋다며 웃는 김대표의 뿌듯함에 같이 웃음을 자아냈다. 김 대표는 처음부터 어머니께서 하시는 홍어무침의 맛을 더 이어가고자 원한 건 아니었다 전하며 회사에서 연구직과 행정 일을 도맡아 하던 어느 날 자신만의 사업을 하고자 연구원과 회사원을 버리고 자신의 사업을 하기 시작 했고, 사업을 하며 많은 실패와 시행착오를 거쳐 어머니의 홍어무침을 만나고 생각하며 홍어 무침을 연구하고 더 큰 사업으로 발전시키고자 레드 홍을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김 대표는 “홍어는 귀한 음식이기도하지만 항상 빠지지 않는 음식이기에 더욱 더 정성과 손이 많이 가지만 맛과 정성으로 더욱 깊은 맛을 이룰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혼자 하는 기업으로서 혼자서 멀티플레이가 가능해야하기에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지만 어머니의 3